철학

상징형식의 철학 3 인식의 현상학

카시러는 이 책에서 신화와 종교, 언어와 예술, 과학과 역사 등 정신의 다양한 활동에 관해서 분석하고 있지만, 이 모든 주제가 결국은 인간의 자기인식으로 귀착된다고 보았다. 근대철학은

새로운 학문

비코가 살았던 시대까지의 모든 학문을 종합적으로 포괄하면서도 현대의 학문 조류와 긴밀한 친화력을 가질 정도로 선구적인 면모를 지니고 있는 대작이다. 비코의 철학 전체는 “verum ipsum factum”이라는,

R. H. 토니

토니는 초기 자본주의의 성취를 인정하고 자본주의의 역동성과 창의성을 부인하지 않았다. 그러나 한때 자유의 통로였던 자본주의는 자기만의 속박을 다시 불러들였으니, 토니는 이를 “산업봉건주의(industrial feudalism)”라 불렀다. 그것은

오륜행실도

규장각 새로 읽는 우리 고전 19권. 『오륜행실도』는 중국과 한국의 역대 문헌에서 오륜(五倫)의 행실(行實)이 뛰어난 인물을 가려 뽑아 해당 인물의 사적(事蹟)을 서술하고 시(詩)와 찬(贊)을 붙여 편찬한

한글교양

한글 운동과 한글 연구에 40년을 매진한 김슬옹 박사가 한국의 대표 브랜드이자 인류의 문화유산인 한글의 보편적 가치를 공유하고 실천하는 핵심 지식인 이른바 ‘한글교양’에 대해 소개하는 『한글교양』.

의산문답

일반적으로 『의산문답』은 홍대용이 실옹과 허자라는 두 가상의 인물을 설정하고, 이들이 묻고 답하는 형식으로 과학 사상을 전개하는 내용으로 알려져 있다. 우주의 원리뿐만 아니라 천체와 기상 현상,

스피노자 서간집

철학자들의 서신은 그들 철학 체계에 대한 직접적 표현인 동시에 해석의 권위가 보장된 1차 문헌이다. 나아가 서신이라는 형식 때문에 철학자들은 상대방의 언어를 사용하는 경우가 많으므로 서간집은

성학집요

『성학집요(聖學輯要)』는 조선의 대표적 성리학자 율곡 사상의 핵심이 담긴 저술로서 성리학의 입문서이자 제왕학의 교과서이며 조선의 경장을 촉구하는 시국론이다. ‘규장각 새로 읽는 우리 고전 총서’로 나온 『성학집요:

사물과 공간

사물과 공간은 현상학의 창시자 에드문트 후설이 사물과 공간에 대한 구성을 현상학적으로 분석한 책이다. 이 책은 사물, 공간, 신체 등의 현상학적 주요 범주들에 대한 치밀한 분석을

중국과 조선, 그리고 중화

전통 시기 한국의 철학, 종교, 예술, 과학 등 여러 문화요소들의 역사를 연구하면서 접하게 되는 문제 한 가지가 ‘한국사에서의 중국의 문제’이다. 전통 시기 한국의 사상, 기물(器物),

Scroll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