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단소개

새시대를 맞는 경건하고 숙연한 입장에서
저는 제가 지닌 모든 재산을 완전히 공개함과 동시에 그 사재(私財) 모두를 이 참다운 사회에 환원시켜
앞으로 국민 여러분 모두가 염원하고 있는 가장 선량한 경영자인 전문경영자로서 소임을 다하고자 합니다.
사욕에 연연하지 않는 무사념(無邪念)의 자세로 더욱더 국가발전 역사(役事)에 매진하겠다는 신념에
바로 저의 사재 완전공개와 사회환원의 근본 연원이 있다고 하겠습니다.
김우중 설립자
1978년 사재 50억원 출연 이후, 1980년 「200억원 추가 출연」 당시 기자회견 중

대우재단의 설립 의의


대우재단은 소유와 경영의 분리를 실천해온 김우중 설립자의 전 재산 출연을 기초로 1978년 설립된 이래, 사회 각 분야에서 대우의 이름으로 가치있는 성과와 결실을 만들어오고 있습니다.

1967년 대우를 창업한 김우중 설립자는 급속한 기업성장의 결실을 사회와 함께 나누고자 노력하고 실천해 왔습니다. 그것은 기업이윤의 사회환원이라는 순수한 동기의 발원이었으며, 보다 풍요로운 미래를 후대에게 물려주어야 한다는 기업인으로서의 신념과 철학의 실천이기도 했습니다. 이런 연유로 대우재단의 설립과 사업활동은 늘 한국 사회의 어두운 곳을 밝히는 선도적인 모습을 보여왔으며, 일회적 시혜가 아닌 지속적 성과로 축적돼 왔습니다.

고진하 목사시인의 불편당 일기 7

지렁이가 죽어가는 땅을 살리는 구원자다 오랜 장마가 끝나자 마자 김장용 배추씨와 무씨를 서둘러 뿌리기로 했다. 자연농을 하고 있는 터라 무성히 자란 여름풀들을 대충 뽑아내고 씨앗을

Read More »

연락처

대표전화  02・6366・0017

팩스번호  02・6366・0026

학술문의  02・6366・0033

빌딩관리  02・6366・0111

임대문의  02・6366・0202

대표이메일 daewoofoundation@gmail.com

학술이메일 research@daewoofound.com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 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법률 제50조의 2 (전자우편주소의 무단 수집행위 등 금지)

Copyright 2020 © All rights Reserved. Engineered by Daewoo Foundation

HTTPS:

SSL Encryption

Scroll to Top

회원 로그인